톰리아노비치, 사인세례
2019-11-22

(서울=연합뉴스) 이지은 기자 = 2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(WTA) 투어 KEB하나은행 코리아오픈 단식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아일라 톰리아노비치(호주)가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. 2018.9.23 jieunlee@yna.co.kr▶놓치면 아쉬운 "핫뉴스" ▶뉴스가 보여요 - 연합뉴스 유튜브 ▶네이버 홈에서 [연합뉴스] 채널 구독하기

기사제공 연합뉴스